즐겨찾기 추가 2019.09.22(일) 15:51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비지니스
국제
사회
국방
환경
종교
교육
보건
복지

이상헌 의원, 2020 도쿄올림픽 '보이콧' 문제 신중한 접근 필요

-방사능 우려 정치.외교적 문제와 별개로 선수들 '안전' 문제
-욱일기 의미 널리 알려 올림픽에서 사용될 수 없게 막아야...

2019-08-22(목) 10:37
2020 도쿄 하계올림픽이 11개월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최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일본 상품 불매운동이 일어나면서 내년 도쿄올림픽도 보이콧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이상헌 의원(울산 북구)은 21일 국회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전체회의에서 2020 도쿄올림픽 방사능 우려 해소와 욱일기 사용금지를 위한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대응을 촉구했다.

또한 이날 참석한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에게 "올림픽 헌장 제3조와 제27조 등을 보면, 스포츠와 정치는 분리되어야 한다는 원칙을 확인할 수 있다"며 "단순히 정치적인 이유만으로 도쿄올림픽을 보이콧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스포츠와 정치는 분리되어야 한다느'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입장과 2032년 서울-평양 하계올림픽 유치를 추진 중인 우리 입장을 고려할 때, 무작정 도쿄올림픽을 보이콧하는 것은 별다른 실익이 없을 것이라는 의견도 많은 실정이다.

일본이 올림픽을 계기로 후쿠시마 원전 사고로부터 다시 일어섰다는 점을 대내외에 과시하려 한다는 주장이 사실이라면, 올림픽 주최국이 올림픽 정신을 정면으로 위반하게 되는 것이라며, 방사능 우려는 일본의 경제 보복 등 정치.외교적인 문제와 별개로 우리 선수들의 안전이 걸려있는 심각한 문제라며 우리도 방사능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상헌 의원은 지난 6월 중순 경기도 용인에서 열린 음악축제장(‘울트라 코리아 2019’)에 욱일기를 두른 일본인 관광객이 장시간 활보한 사실을 언급하면서, “욱일기는 독일과 유럽에서 불법인 나치(하켄크로이츠) 문양과 똑같은 전범기”인데, “앞으로 더 심각히 우려되는 것은 이런 욱일기를 내년 도쿄올림픽에서 자주 볼 수도 있다는 점”이라고 지적했다.

최근 대한체육회가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에 '욱일기 사용 금지'를 공식 요청했다며,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욱일기에 대한 인식이 부족한 만큼 11개월 동안 각국 올림픽위원회에 전범기인 욱일기의 의미를 제대로 알려 올림픽에 사용될 수 없도록 막아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외교부 등 관계부처와 협력하여 정부차원에서 대응하겠다"며 "욱일기 사용금지와 관련하여 국내 체육계와 지속적으로 논의할 에정"이라고 답변했다.



이충원, 이나인 기자 ybcnews@ybcnews.co.kr        이충원, 이나인 기자 다른 기사 보기

[저작권자ⓒ 와이비씨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자유게시판FAQ
YBC미디어그룹(www.ybcnews.co.kr) 최초등록일: 2003년 5월 26일 등록변경번호 : 경기 아50940 변경등록일 : 2014년 3월 25일
서울본사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26번지 에스트레뉴3401호 대표전화 : 070-4801-2051, 02)780-7970 이메일 : ybcnews@ybcnews.co.kr
경기본사 :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세류로 32 센트럴타워 2층 전화 : 031)256-9001
중앙본사: 경기도 평택시 평택4로 104 6층 전화 : 031)611-7970 팩스 : 031)611-7971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최숙 청소년보호담당관 : 이충원개인정보취급방침
< YBCNEWS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